기사검색

박지원, 이준서 문자 못 봤다? 새빨간 거짓말

신동욱 "정치 9단이 정치 9급으로 추락한 꼴이고 원숭이가 나무에서 떨어진 꼴"

서울의소리 l 기사입력 2017/06/29 [19:32]

본문듣기

가 -가 +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국민의당 진상조사단장이 내놓은 문재인 대통령 아들 준용씨 제보 조작 발표에 대해 "새빨간 거짓말"이라고 평가했다.  
 


신 총재는 29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이준서 박지원에 문자로 조언을 구했으나 박지원 못봤다'는 반응은 새빨간 거짓말 꼴이고 긁어서 부스럼 난 꼴이다"라고 꼬집었다.  
 
이어 "정치 9단이 정치 9급으로 추락한 꼴이고 원숭이가 나무에서 떨어진 꼴이다. 손바닥으로 하늘 가린 꼴이고 꼬리 자르다가 목 잘릴 꼴"이라고 비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광고
광고

박지원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