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사설·칼럼

만평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마지막 공표 여론조사 '민주 후보 찍겠다' 51% vs. '국힘 후보 찍겠다' 40.9%
서울의소리 2024.04.05 [18:43] 본문듣기

 

여론조사업체 리서치뷰가 4월 2~3일 이틀간 총선을 앞둔 마지막 공표조사를 실시한 결과 지역구 선거에서 50.1%가 민주당 후보, 40.9%는 국민의힘 후보를 찍겠다고 답했다.

 

민주당 후보를 지지하는 이유로는 63.7%가 '정권심판을 위해서', 국민의힘 후보를 지지하는 이유로는 46.0%가 '국정안정을 위해서'를 각각 1순위로 꼽았다.

 

비례대표 선거에서는 국민의미래가 33.1%, 조국혁신당이 28.1%, 더불어민주연합이 19.0%, 개혁신당이 4.9%, 새로운미래가 3.9%, 녹색정의당이 2.0% 등으로 나타났다.

 

정당지지도는 민주당 44.5%, 국민의힘, 39.9%, 개혁신당 3.0%, 녹색정의당과 새로운미래가 각각 2.2% 등으로 나타났다.

 

윤석열 대통령 직무수행 긍정률은 37.7%, 부정률은 60.0%로 부정률이 22.3%포인트 높았다.

 

총선 투표의향에서는 36.9%가 사전투표, 55.1%는 선거일에 투표하겠다고 답했다.

 

이 조사는 지난 2~3일 이틀간 전국 만 18세 이상 휴대전화 가입자 1000명을 대상으로 ARS 자동응답시스템으로 진행했고, 통계보정은 2023년 12월말 현재 국가 주민등록인구통계에 따라 성·연령·지역별 가중치를 부여했으며(셀가중),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응답률은 3.6%였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여론조사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박혜연 24/04/06 [17:56]
무식한 국짐당세력들 각오해라~!!!!!
광고
광고
광고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