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사설·칼럼

만평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그동안 많은 수고와 헌신 있었다"..김건희 구속수사 촉구 농성 '벌써 50일째'
'박승복 목사 "그간 서울의소리 스태프들의 많은 수고와 헌신 있었다..격려와 지지 부탁",
'설 연휴로 이번 10주차 집회, 목요일(8일)까지만 공식 진행',
'백은종 대표 "나 홀로라도 집회 장소 지키겠다"' 
윤재식 기자 2024.02.05 [15:06] 본문듣기

[서울의소리=윤재식 기자] 설 연휴가 시작되는 이번 주에도 윤석열 대통령 배우자 김건희의 구속수사 촉구를 위한 서울의소리 집회는 멈추지 않는다.

 

▲ 지난 3일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 집회 9주차 마지막 일정인 도보 행진을 하는 모습  © 서울의소리


본 매체 서울의소리5일 오전 서울 지하철 한강진역 2번 출구 앞에서 10주차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 집회를 시작했다.

 

전국적으로 내리는 보슬비에 집회 장소를 한강진역 2번 출구 고가도로 아래로 옮긴 것을 제외하곤 10주차 집회 역시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를 향한 염원과 열정은 여느 주차 때와 마찬가지였다.

 

집회 시작부터 백은종 서울의소리 대표와 함께 농성 이끌고 있는 박승복 목사는 이날 농성을 시작하면서 그간의 소회를 밝혔다.

 

▲ 박승복 목사가 5일 10주차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 집회에서 발언하는 모습© 서울의소리


박 목사는 작년 126일 농성을 시작한지 엊그제 같은데 오늘 벌써 50일째를 맞이했다. 그동안 여러 가지 일이 있었지만 이 농성장을 굳건하게 사수 할 수 있었던 것에 감사하게 생각한다서울의소리 스태프들 (농성장 사수를 위해) 50일 동안 많은 수고와 헌신이 있었다. 따뜻한 격려와 지지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이번 주 집회는 설 연휴로 인해 공식적으로 목요일(8)까지만 진행될 예정이다.

 

그러나 백은종 대표는 혼자서라도 농성장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백 대표는 지난 49주차 집회 마지막 행사인 도보행진을 마친 후 설 연휴기간 이번 주 토요일 하루만 집회를 쉴 예정이지만 나는 혼자라도 나와서 집회를 할 예정이다면서 남 쉴 때 다 쉬고 남 놀 때 다 놀면 언제 싸워서 이기냐고 의지를 표명했다.

 

한편 다음 주 시작되는 11주차 김건희 구속 수사 촉구집회는 월요일인 12일부터 정상 진행될 예정이다.

 

집회,김건희 구속,수사촉구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박혜연 24/02/06 [18:14]
거니야 숨지말고 당장나와~!!!! 그리고 죄수복입고 감방들어가라~!!!!! 
광고
광고
광고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