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사설·칼럼

만평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 집회 성과 나타나기 시작했다"..9주차 시작
'지난주부터 외신 김건희 명품 수수 관련 보도 쏟아내..국내 언론도 인용해 보도'.
'정치권 김건희 수사 촉구 목소리 커져..민주당 서울시당 <김건희 수사 촉구> 천만서명운동 발대식 개최',
'박승복 목사 "김건희, 부지불식간 구속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상황"'
윤재식 기자 2024.01.29 [16:22] 본문듣기

[서울의소리=윤재식 기자]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집회가 9주차를 맞이했다.

 

▲ 지난주 토요일(27일) 집회 참가자들이 한강진역-이태원역 도보 행진하는 모습© 서울의소리

 

29일 한동안 영하권 날씨에서 시작됐던 그간 집회와 달리 이번 주 집회의 시작은 비교적 온화한 날씨 속에서 진행됐다.

 

좋아진 날씨처럼 본 매체 서울의소리가 지난해 127일부터 시작한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집회가 의도한 결과들이 최근 하나둘씩 나타나고 있다.

 

특히 지난주부터 영·미권 유력 매체들이 김건희 명품 수수사건을 보도하는 것을 필두로 해당 사건 관련한 내용들이 전 세계에 보도되기 시작했다.

 

이후 그동안 침묵하고 있던 국내 언론들도 이를 인용한 보도를 쏟아내기 시작했으며 해당 사건을 애써 무시하고 덮으려하던 대통령실 등 정치권 역시 이에 대해 더 이상 숨길 수 없게 되었다.

 

본문이미지

▲ 박승복 목사가 28일 집회 장소인 한강진역 2번 출구에서 8주차 집회를 이끌고 있는 모습     ©서울의소리

 

야권에서는 연일 명품 수수에 대한 비판과 함께 검찰 수사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으며 여권에서 조차 이에 대해 사과 등 적절한 조치를 대통령실에 요구하는 상황이다.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김건희 주가조작 의혹 및 명품백 진상규명을 위한 수사촉구천만서울시민서명운동본부 발대식을 개최해 김건희 수사 촉구 운동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에서 29일 오후 국회 도서관 대강당에서 김건희 주가조작 의혹 및 명품백 진상규명을 위한 수사촉구 천만서울시민 서명운동본부 발대식을 개최했다.  © 윤재식 기자


백은종 서울의소리 대표를 대신해 김건희 구속수사 촉구집회를 이끌고 있는 박승복 목사는 이런 사실들을 언급하며 이 농성장을 지키고 있는 기간 동안 많은 일들이 이루어지고 있다. 김건희가 부지불식간에 구속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8주차 집회 역시 토요일일 23일까지 매일 진행되며 마지막 날은 집회장소인 한강진역 2번 출구부터 이태원역까지 집회참가자들과 함께 김건희 구속 수사를 기원하는 거리 행진이 진행된다

집회,구속,수사,김건희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광고
광고
광고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