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사설·칼럼

만평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檢, '김검희 명품 수수' 尹 부부 수사 시작..'北배후설' 고소인조사도 시작
'서울의소리, 지난 6일 檢에 尹부부 청탁금지법 및 뇌물수수죄 위반으로 고발',
'北배후설 유포 대통령실 관계자에 대한 고소인 조사도 15일 시작',
'백은종 "檢, 선물 반환 창고, 방문자 기록명부 및 관련 영상 유무 철저히 조사 부탁"'
윤재식 기자 2023.12.15 [15:57] 본문듣기

[사회=윤재식 기자] 본 매체 서울의소리김건희 명품 수수건과 관련해 윤석열 대통령 부부를 형사고발한 사건이 15일 서울중앙지검 형사부1(김승호 부장검사)에 배당돼 수사가 시작됐다.

 

본문이미지

▲ 백은종 대표 등은 지난 6일 대검찰청에 '김건희 명품 수수' 사건 관련해 윤석열-김건희 부부를 고발했다     ©김병삼 기자

 

 

앞서 본 매체는 지난 6일 검찰에 명품을 수수한 김건희 씨 뿐 아니라 이를 알고도 신고하지 않은 남편 윤석열 대통령까지 청탁금지법 위반 및 뇌물수수죄로 검찰에 고발했다.

 

당시 본 매체는 당초 300만 원 상당의 명품을 수수한 구체적 영상 증거가 있는 김 씨만 청탁금지법 위반으로 고발할 계획이었으나 김 씨 명품 수수를 신고하지 않은 윤 대통령도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것으로 판단하고 같이 고발했었다.

 

▲ 백은종 서울의소리 대표와 김건희 일가 피해자 정대택 씨가 15일 서울 서초경찰서 앞에서 고소인조사를 위해 대기하는 모습  © 서울의소리

 

한편 같은 날 본 매체가 지난 4일 이번 김건희 명품 수수 사건 관련해 북한 배후설주장한 대통령실 관계자를 고소한 사건에 대한 고소인진술도 있었다.

 

고소인 진술을 위해 서울 서초경찰서를 찾은 백은종 대표는 윤석열 부부 고발 사건 관련해 형사1부 부장검사가 해당 사건을 맡았다고 들었다면서 과연 (대통령실 주장처럼) 선물반환창고가 있는지 방문자 기록명부가 있는지, 관련 영상이 있는지 철저히 수사하길 바란다고 부탁했다.   

김건희,명품,수수,디올,서울의소리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박혜연 23/12/15 [21:54]
윤석열 탄핵 크리스마스 김건희 구속 크리스마스~!!!!! 국짐당 해제 크리스마스 탄핵이 답이다~!!!!! 야호~!!!!!
광고
광고
광고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