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사설·칼럼

만평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산당 홍범도, 육사에 부적절' 육군총장 발언 논란..野 안규백 "총장, 정신 차려"
'박정환 육군총장 "육사 모태는 (광복군 아니고) 국방경비대사관학교"
'박정환 "홍범도가 육사 대적관 흐리게 해"',
'민주당 "육군이 대한민국 뿌리 독립군 부정..尹정부 들어 친일매국 기승" 개탄'
윤재식 기자 2023.10.24 [12:51] 본문듣기

[국회=윤재식 기자] 박정환 육군 참모총장이 국정감사장에서 홍범도 장군 흉상 육사 철거는 정당하다는 취지의 발언을 하며 또 다시 이념 논쟁에 불을 붙이고 있다.

 

▲ 박정환 육군 참모총장이 23일 충남 계룡대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육군본부 국정감사장에서 질의 응답 중 물을 마시는 모습  © 연합뉴스


박 총장은 23일 충남 계룡대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의 육군본부 국정감사에서 육사에 홍범도 흉상이 있는 건 적절치 못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날 홍범도 장군 흉산 이전 관련 질의에서 공산주의 이력이 있는 분의 흉상을 세우고 이런 것들이 과연 생도들의 교육 도 육사 설립 취지에 맞는가라며 흉상 하나만 보지 말고 대적관을 흐리게 만든 육사 정체성을 흔드는 그런 일을 바로잡는 일환이라고 이해해달라고 말했다.

 

여당인 국민의힘 역시 “(홍범도 장군은) 육사에 어울리지 않는 분이라며 박 총장의 의견에 동조하며 흉상 설치가 문재인 정권 당시 졸속으로 추진 됐다고 주장했다.

 

이에 더불어민주당 의원 측은 홍범도 장군이 이념논쟁의 제물이 됐다면서 윤석열 대통령도 강조한 이념 논쟁 중단을 촉구했다.

 

본문이미지

▲ 육사 충무관 앞에 설치된 독립영웅 흉상들 (왼쪽부터 홍범도 장군, 지청천 장군, 이회영 선생, 이범석 장군, 김좌진 장군 )/ 출처=육군     ©서울의소리

 

 

특히 안규백 민주당 의원은 육군총장이 헌법 정신을 부정하고 독립영웅을 부정하며, 일제에 항거한 역사를 지우는 것이 옳은가?’라는 자신의 질문에 박 총장이 육사의 설립 취지와 목적은 광복운동, 항일운동 학교가 아니다라고 답하자 총장, 정신 차려라고 강하게 질타하기도 했다.

 

앞서 박 총장은 홍범도 장군 등 독립영웅 흉상 설치가 육사 대적관을 흐리게 했다고 보느냐는 안 의원의 질문에는 일정 부분 흐리게 한 용인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으며 육사의 모태는 무엇인가라는 국민의힘 이헌승 의원의 질문에는 임시정부의 광복군이 아닌 광복 이후 설립된 국방경비대사관학교라고 말했다.

 

본문이미지

▲ 2021년 8월 15일 서울공항에서 열린 홍범도 장군 유해 봉환식에 참석한 문재인 전 대통령의 모습     ©연합뉴스

 

 

이와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은 24일 원내대변인 브리핑을 통해 박 총장 발언을 망발이라고 정의하며 육군이 어떻게 대한민국 국군의 뿌리인 독립군을 부정할 수 있냐? 윤석열 정부 들어 친일 매국이 기승을 부리는 현실이 통탄스럽다고 개탄했다.

 

육사는 지난 16일부터 예고했던 충무관 내 독립전쟁 영웅실을 철거하고 국난극복사 학습실로 바꾸는 작업에 착수했다.

 

이번에 철거되는 독립전쟁 영웅실은 홍범도 장군을 비롯한 지청천, 이범석, 김좌진, 이회영, 박승환 등 총 6인의 영웅실이다.

 

당초 알려진 것과는 다르게 6인의 영웅실이 생기기 전부터 존재했던 안중근실은 그대로 보존될 예정이다.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말세다 23/10/25 [12:59]
정말 말세다..백주대낮에 친일반역자들의 그 더러운 피들이 아직도 이 강산을 더럽게 물들이고 있구나...
광고
광고
광고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