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사설·칼럼

만평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18%敗' 맞춘 이준석 “실패 체제 지속하려 더 비루한 사리사욕 등장”예언 벌써 현실화?
'이준석, 與18%패배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예측 거의 들어 맞아',
'이준석, 보궐 패배 후..SNS 통해 "이제부터 실패한 체제 계속 끌고나가려는 더 비루한 사리사욕이 등장할 것" 예상',
'김기현, 패색 짙어진 11일 늦은 저녁에도 "우리 당 내년 총선 압승에 큰 힘 될 것 확신" 강조'
윤재식 기자 2023.10.12 [10:24] 본문듣기

[정치=윤재식 기자] ‘18% 차이로 국민의힘이 진다는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의 예언이 거의 맞아들었다. 서울 강서구청장 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진교훈 후보가 국민의힘 김태우 후보에게 17.15%차이의 압도적 결과로 승리했다.

 

본문이미지

▲ 2015년 김건희의 코바나컨텐츠가 주최한 '마크 로스코' 국내 최초 단독 회고전에 참가했던 이준석 전 국민의힘 당대표     ©김건희 카카오스토리

 

총선의 전초전’ ‘현 정권에 대한 민심 예측등 부제가 딸리며 11일 치러진 이번 보궐선거에서 민주당 진교훈 후보는 56.52%(137066)를 국민의힘 김태우 후보는 39.37%(95492)를 획득했다.

 

앞서 이준석 전 대표는 지난달 17일 유튜브 채널 여의도 재건축 조합의 코너인 땅보러 가요에서 이번 보궐선거에서 18%차이로 김태우 후보가 질 것이라고 예측했으며 이에 대한 근거를 가장 가까운 지난 21대 총성 때 강서갑을병 투표 합산해서 나누면 17.87% 격차가 나온다고 같은 달 2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밝혔었다.

 

▲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지난 9월26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내용   ©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 페이스북


이 전 대표의 보궐선거 판세 예측이 화제가 되자 같은 당 김병민 최고위원은 지난 4CBS라디오 박재홍의 한판승부에 출연해 지거나 위기를 느끼더라도 박빙이다, 조금만 더 하면 할 수 있다고 얘기를 하지, 18%진다고 얘기하는 정당인은 처음 봤다사이비 평론이라고 이 전 대표를 강하게 비난했다.

 

이에 이 전 대표는 지난 10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인터뷰를 통해 “‘사이비 평론이다이렇게 얘기하는 것 자체가 기본적으로 막말이라며 당원권 정지 한 3년 때려서 징계해버려야 한다고 김 최고위원을 저격했다.

 

이 전 대표는 선거 결과가 자신의 예상과 거의 들어맞자 12일 오전 다시 페이스북을 통해 “20204월 총선에서 패배한 이후 서울 시장 보궐 선거와 대선, 지선을 걸쳐 쌓아올린 자산이 완벽하게 리셋 되었다이제부터 실패한 체제를 계속 끌고나가려는 더 비루한 사리사욕이 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  © 윤재식 기자


이 전 대표의 예언처럼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는 패배 결과를 예상할 수 있던 11일 저녁 1046분께 국민의힘 의원 카카오톡 단톡방에 글을 올려 전례 없는 참여와 선거운동이 강서구에 모였다고 자평하며 그 뜨거운 애당심이 우리 당의 내년 총선 압승에 큰 힘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준석,예언가,김기현,진교훈,패배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광고
광고
광고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