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사설·칼럼

만평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野 "김건희는 치외법권이냐?"..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전주' 김건희 檢 수사 촉구
'민주당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회, 檢 야당은 무차별 수사, 김건희는 수사無'
'민주당TF, 檢 김건희 봐주기 수사 및 편파수사 중단 촉구'
윤재식 기자 2022.11.29 [14:32] 본문듣기

[국회=윤재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회 위원들(이하 검찰독재TF)29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사건의 전주로 의심받는 김건희 씨의 조속한 수사를 촉구했다.

 

▲ 더불어민주당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회 위원들이 29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김건희 씨 수사 촉구 기자회견을 가졌다.  © 윤재식 기자


검찰독재TF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검찰이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사건 관련해 구속되거나 재판에 넘겨진 주요 관련자들과는 다르게 김 씨에 대해서는 수사조차 진행되지 않고 있다며 형평성 문제를 제기했다.

 

이들은 검찰은 도이치모터스 권오수 회장, 주가조작을 공모한 것으로 알려진 증권사 직원 등 주요 공범으로 지목된 5명 모두 구속했고 사건의 주요 피고인들은 모두 재판에 넘겨졌다면서 그러나 정작 자금을 대고 이득을 챙긴 의혹을 받는 김건희 여사와 윤석열 대통령의 장모 최은순 씨에 대한 처분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혐의와 증거가 있음에도 김 씨에 대한 수사를 벌이지 않는 검찰이 야당에 대해서는 최근 대장동 사건 관련해 이재명 대표와 주변 인사들을 표적으로 삼고 노웅래 의원에 대해서도 무차별 수사를 시작했다고 일갈했다.

 

검찰독재TF는 마지막으로 대통령 가족, 김건희 여사가 대한민국의 치외법권이라도 되나?”고 반문하며 김 씨에 대한 검찰의 봐주기 수사와 편파 수사 중단을 촉구했다.

 

아울러 대통령 부인이라는 이유로 대충 봐주며 정치보복의 칼춤 소리로 불공정 수사를 감추려 든다면 지금 검찰이 하고 있는 모든 수사, 또 앞으로 벌일 모든 수사에 대한 국민의 신뢰는 완전히 무너지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김건희,도이치모터스,TF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광고
광고
광고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홈앱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