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정경심·김경록 '불륜설' 퍼뜨린 악질블로거 조국에 '선처' 바라

박지훈 "피해당사자 정경심교수·김경록PB 언급조차 안해, 진심1도 없이 처벌만 피해가겠다는 것"

가 -가 +

정현숙
기사입력 2020/10/27 [10:23]

기존 글 삭제·비공개..블로그 바꿔 사과문 게재 후 "계좌번호로 후원해달라" 모금 요청

네티즌 "악질선동꾼, 절대 용서하지 말길..후원금 계좌 조사하라"

 

 

경찰,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측 명예훼손 혐의 고소사건 수사중

 

27일 '뉴스1' 보도에 따르면 필명을 앞세워 '정치연구소'라는 블로그를 운영 중인 안모 씨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4월 사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가족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방배경찰서는 조국 전 장관 측의 고소로 극우 블로그 운영자 안 씨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수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7~8월쯤 고소인 측 조사를 마쳤으며, 안 씨 거주지로 해당 사건을 이송할 준비를 하고 있다"라고 짧게 확인했다.

 

안 씨는 조국 전 장관을 '패션좌파'(허울뿐인 진보주의 등을 조롱하는 말)라고 비하하고, 작고한 조 전 장관의 부친에 대해 "2000년 이전 간첩에 포섭됐고, 사기꾼"이라는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다.

 

안 씨는 블로그에 '조국 전 장관 부친은 사업이 망하자 일가를 버렸고, 10년여 동안 노숙자로 살다 객사했다'면서 '조 전 장관의 사기 기질은 부친에게서 배운 것'이라는 등의 허위사실을 게재했다. 안 씨는 또 조 전 장관 부인인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의 명예를 훼손할 만한 거짓 글을 유포한 혐의도 있다.

 

현재 안 씨 블로그에는 해당 내용을 비롯해 모든 글이 비공개 혹은 삭제된 상태다. 그는 블로그 이름을 다시 '금융 블로그'로 바꾼 뒤 "조국 선생님께 불편함을 드린 점 사과한다. 결과적으로 누군가에게 피해가 가거나 상처될 수 있다는 걸 생각했어야 했는데 고민이 부족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원한다면 조 전 장관을 만나뵙고 정식으로 사과드리겠다. 선처를 부탁한다"라고 했다.

 

안 씨는 이 같은 글을 올리면서도 "더 좋은 자유우파 사이트로 보답할테니 계좌번호로 후원해달라"면서 구독료격 모금을 요청하기도 했다.

 

관련 기사에 네티즌들은 안 씨가 사과한다고 해결될 발언들이 아니라며 "일단 죗값 치르고", "악질선동꾼", "구속하라", "후원금 계좌 조사하라", "한번 용서하면 두 배로 악플 달고 가짜뉴스 유포할 거다. 절대 용서하지 말길", "사람 고쳐 쓰는 거 아니라고 했다", "일베들의 전형적인 특징", "뒤에서 누가 시킨 거일 수도 있으니 후원자들도 다 조사해라" 등의 비난 댓글이 계속 올라오고 있다.

박지훈 대표가 27일 페이스북에 올린 안총명 씨의 사과문 일부

 

이와 관련해 조국백서의 저자 박지훈 데브퀘스트 대표는 이날 SNS를 통해 안 씨가 당장 직면한 처벌만 피해가겠다는 것으로 진심 1도 없다고 강하게 비판하면서 관련 기사와 안 씨의 반성문을 캡처해 올렸다.

 

그는 "조국 전 장관과 그 가족을 수없이 허위 비방, 모욕한 일명 '안총명'이 경찰의 수사 끝에 반성문 게재. 가명 계정이라 안심했나 본데 조국 전 장관의 고소로 신원이 특정되어 소환 통보를 받은 듯"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그중에서도 조국 교수가 가장 분노한 지점은 정 교수와 김경록 PB 간의 불륜설"이라며 "다른 곳에서 인용한 것도 아닌 이 안총명이 스스로 창작한 것으로 이후 다른 수구 유튜브 및 일베 등에 전파"라고 했다.

 

그러면서 "첨부한 두 번째 이미지는 이 '안총명'이란 자가 자기 블로그에 올린 반성문"이라며 "그런데 '조국 선생님'만 거론하며 정작 직접적인 피해 당사자인 정경심 교수와 김경록 차장은 언급조차 안했다. 이것만 봐도 반성의 진심은 1도 없이, 단지 당장 직면한 처벌만 피해가겠다는 것"이라고 일갈했다.

 

네티즌 말, 말, 말....

 

김수정/선처? 웃기고 있네. 이런 것들은 강력하게 처벌해야 한다! 수사 잘해라! 후원금 계좌도, 특정 단체에서 뭉터기로 들어오는지, 조사하고!! 혹시 아나?  폭식투쟁 따위에 돈 대주던 그 잘난 기업이 또 연루되었는지, 상습범들을 잡으라고 경찰이 있는 거다!!

 

프로메테우스/저렇게 납작 엎드려 사과하고 고소 취하받자 마자 다시 허위 사실 유포하러 다닐걸 !!!! 쟤들 특징이 일본이랑 똑같다. 뒤돌면 바로 등에 칼 꽂는 특성 !!!! 그냥 콩밥 많이 먹어라 !!!

 

이오쌍포/보수? 저런것들이  진정한 사기보수란 거다. 보수정치는 관심 없고 돈에만 관심 쓰레기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