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국회, 우리 어업지도 공무원 사살 후 화장 한 북한 강력 규탄

'국회 긴급 국방위 열고 북한 무력도발행위 규탄 결의안 의결'

가 -가 +

윤재식 기자
기사입력 2020/09/25 [10:38]

[국회=윤재식 기자] 북한이 우리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공무원을 총격해 사살하고 그 시신마저 동의 없이 화장해버리는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여당과 야당은 모두 한 목소리로 북한의 만행을 강력하게 규탄했다.

 

▲ 24일 국회는 우리 어업지도선 공무원을 사살하고 화장한 북한만행에 관한 현안보고를 받기 위해 긴급 국방위원회를 열었다.     © 서울의 소리 유튜브

 

국회는 24일 본회의 산회 직후 곧바로 관련사안에 대한 긴급현안보고를 받기 위해 서욱 국방부장관을 소환해 국방위원회 전체회의를 소집했다. 이날 국방위원회 소속 전 의원들은 대한민국 해양수산부 공무원에 대한 북한의 총격 등 무력도발행위 규탄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하였다.

 

민홍철 국회 국방위우너장은 북한이 북측 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지른 것은 우리나라에 대한 중대한 무력도발행위로서 강력히 규탄한다면서 정부에 대해서는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바탕으로 북한의 추가 무력도발행위에 대하여 신속하고 단호하게 대응할 것을 촉구하였다.

 

이날 모인 여야 의원들 역시 이해할 수 없는 북한의 도발 행위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하였고, 우리 정부에 대해서는 신속하고 단호한 대처를 요구하였다.

 

[대한민국 해양수산부 공무원에 대한 북한의 총격 등 무력도발행위 규탄 결의안] 요약

 

대한민국 국회 921일 소연평도 인근 해상 어업지도선에서 어업지도 업무를 수행하던 우리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공무원에 대하여 북한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부태우는 등 반 인륜적인 만행이 대한민국에 대한 중대한 무력도발행위이며 한반도 안정과 동북아시아 평화를 위협하는 아주 심각하고 중대한 위협임을 확인하고 이를 강력히 규탄함.

 

또한, 우리나라와 국제사회의 평화정착 노력 및 9.19 군사분야 합의에도 불구하고 북한의 김정은 정권이 이번의 해양수산부 공무원 총격 등의 도발행위를 자행하고 있는 현 상황이 우려의 수준을 넘었으며 이와 같은 도발행위는 북한 정권의 안정은커녕 오히려 국제사회의 우려와 분노를 촉발시킬 것이며 그에 따른 모든 책임은 전적으로 북한 정권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하는 한편, 국민의 생명을 수호할 책임이 있는 우리 정부에 대해 단호한 대응 조치를 마련할 것을 촉구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