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태년 원내대표, "정부대응 덕분에 국내 경기가 살아나고 있다"

6월 산업활동 동향, '산업생산 4.2%증가, 선행지수 순환병동 지수 0.4p증가'

가 -가 +

윤재식 기자
기사입력 2020/07/31 [13:20]

[서울의 소리, 국회=윤재식 기자] 코로나19 사태 속에 지난 6월 국내 경제 주요 지표가 모두 상승되는 희망적인 통계지표가 발표 된 것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정부의 적극적인 대응으로 이루어진 결과라 평가하였다.

 

▲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31일 오전 국회 당대표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윤재식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31일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지난 6월 국내산업생산, 소비, 투자 등 산업활동의 주요 지표가 모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6월 전 산업생산은 전월보다 4.2% 증가했고 향후 경기를 예측하는 지표인 선행지수 순환병동 지수도 전월보다 0.4p올랐다고 오늘 통계청에서 발표 된 ‘6월 산업활동 동향을 인용해 언급하였다.

 

이런 고무적인 결과에 대해 김태년 원내대표는 코로나 위기 이후 정부가 비상 경제체계를 구축하고 재정지출을 확대하면서 적극적으로 대응한 결과라고 평하면서 “3사분기에는 v자 반등이 이뤄질 수 있도록 자신감을 갖고 경제 정책을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또 그는 내수 소비진작을 활성화하는 것이 경제회복의 관건이라고 분석하면서 “3차 추경의 신속집행 등 내수 진작을 위한 모든 정책수단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덧붙여 정부와 기업, 노동자 등 모든 경제 주체들이 합심해서 경제가 반등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기 바란다고 당부하며 야당도 경제회복을 위해 초당적으로 협력해 주실 것을 요청한다며 경제 위기 속 깜짝 회복 반등세를 이어가기 위해 모든 경제 주체는 물론 야당 역시 협조해 줄 것을 부탁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