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민주당, "자당 국회의원들 실 거주 외 주택에 대한 처분이행 예정"

'민주당, 415총선 후보자들 실 거주 외 주택 2년 안에 매각 서약서 제출'

가 -가 +

윤재식 기자
기사입력 2020/07/08 [10:59]

[서울의 소리, 국회=윤재식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현재 과열되고 있는 부동산문제에 대해 다주택자와 투기성주택보유자의 종부세 강화 등의 정책을 예고한 가운데 자당 소속의 국회의원들에게 실 거주 외 주택에 대한 처분을 이행 할 예정이라 공언했다.

 

▲ 김태년 원내대표는 8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 윤재식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8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자당 소속 다주택 보유 의원들의 부동산 처분문제에 관한 입장을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지난 총선 과정에서 후보자들에게 실 거주 외 주택을 2년 안에 매각 하도록 서약서를 제출 받았다많은 의원들이 처분했거나 처분절차를 밟고 있거나, 처분계획을 세우고 있는 걸로 확인되고 있다고 전했다.

 

김 원내대표는 “(총선후보자에게 2년 안에 실 거주 외 주택에 대한 처분이행에 관한) 이 서약은 반드시 지켜야하는 국민과의 약속이고 부동산안정화를 솔선수범 한다는 취지에서 이른 시일 안에 약속을 이행해줄 것을 당 차원에서 촉구하겠다대국민 약속 준수와 신속성이 두 가지 원칙을 가지고 이 문제를 처리하겠다고 발언했다.

▲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가 8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자당 소속  다주택 보유 의원들의 부동산 처분문제에 대한 발언을 하고 있다.     © 윤재식 기자

 

그는 또 다주택 보유 국회의원들은 해당주택의 처분이행계획을 직접 밝히고 실천해 줄 것이라 덧붙이며 민주당은 의원총회에서 이런 원칙을 공유하고 신속하게 절차를 밟아 나가도록 하겠다며 부동산 관련한 발언을 마무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