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태년 원내대표,"다주택자와 투기성 주택보유자에게 종부세 중과"

김"실수요자에게 공급대채과 금융지원 방안 및 1가구1주택 장기 실거주자 세금완하 약속"

가 -가 +

윤재식 기자
기사입력 2020/07/07 [11:41]

[서울의 소리, 국회=윤재식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최근 민생현안 중 가장 큰 문제로 부각되고 있는 부동산 관련 후속 입법 처리를 서두르겠다고 밝혔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7일 국회에서 열린 제6차 원내대책회의에서 코로나 위기속 국회의 7월은 민생현안을 해결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어야 한다전하면서 반드시 입법 과제를 밀리지 말고 제때 상임위를 열고 처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표가 7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부동산관련 후속 입법 처리에 관련한 발언을 하고 있다     © 윤재식 기자

 

특히 김 원내대표는 부동산 관련 후속 입법 처리를 서두르겠다밝히면서 작년12.16 고강도 대책을 발표했지만 후속법안이 20대 국회에서 처리되지 않아 부동산 시장에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다아쉬움을 표했다.

 

그는 또 “12.16대책과 올해 6.17 대책의 후속입법과 함께 그 밖에 추가로 필요한 입법과제를 7월 국회에서 신속하게 처리하겠다공언하며 민주당은 다주택자와 투기성 주택보유자에 대해서는 종부세 등을 중과하고 실수요자는 보호하는 실효성 있는 부동산 안정화 대책을 마련하겠다며 덧붙였다.

 

현재 부동산 과열양상을 부추기는 아파트 투기세력들에게는 아파트 투기 세력을 근절하는데 모든 정책수단을 동원하겠다며 경고하며 생애최초 주택구입자, 신혼부부, 청년 등 실수요자들이 주택을 쉽게 구입할 수 있도록 공급대책과 금융지원 방안도 마련하겠다. 1가구 1주택 장기 실거주자의 세 부담은 완하하는 정책도 병행할 것이다며 시장 현실에 맞춰 부동산 실수요자들에게는 지원을 약속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