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정의당 ”타국 영공 지나는 北미사일발사는 전쟁 재촉” 규탄

북한은 어서 빨리 모두가 기다리고 있는 대화의 장으로 나오라

가 -가 +

서울의소리
기사입력 2017/09/15 [11:18]

정의당은 15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 "타국가의 영공을 지나치는 미사일 발사는 전쟁을 재촉하는 행동일 뿐"이라고 규탄했다. 

최석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북한이 오늘 새벽 또 다시 미사일을 발사했다. 지난번과 같이 일본 상공을 지나친 것으로 알려졌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의당은 "특히 이 같은 도발이 주변국가들의 군비경쟁을 촉발시킨다는 점에서 북한이 원하는 체제안정은 더욱 요원해질 뿐이라는 점을 깨달아야 할 것"이라며

 

정의당은 "지난 12일 유엔 안보리는 만장일치로 새로운 대북 제재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1년 9개월 만에 인도적인 차원에서 북한에 800만 달러어치의 현물 지원을 결정했다."며 "그러나 오늘 북한은 미사일을 발사했다. 안타깝기만 하다."고 말했다. 

 

정의당은 "지난 과정을 떠나 북한은 어서 빨리 모두가 기다리고 있는 대화의 장으로 걸어 나올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정의당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