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위로의 말씀

가 -가 +

강기석
기사입력 2017/05/12 [02:12]

정의당 심상정 후보를 지지하면서도

문재인 후보를 찍은 분들에게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 


그리고 진심으로 위로를 드린다. 
문재인을 40% 넘게 해 준 분들이 바로 이 분들이다.


사실 어제 오전까지만 해도 심상정과 정의당 지지자들에게 몹시 심한 미움을 가졌었다. 
화약고 옆에서 불장난하는 사람들이라고,

내가 다시는 총선 비례투표에서 정의당 찍지 않겠다고 결심까지 했었다. 


그런데 나와 아주 가까운, 정말 훌륭한 지인과 점심하면서, 그 집 부인과 아들 둘이 심상정을 그리 좋아하면서도 결국 문재인 찍었다는 사연을 들었다. 

 

눈물이 날 정도로 고마움을 느꼈다.
동시에 미안했다.


나는 다음 총선 때도 비례투표는 정의당 찍을 생각이다. 
정의당이 다음 총선 때는 15% 이상 지지 받기를 기원한다. 

 

자유언론실천재단  강기석 생각하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서울의소리. All rights reserved.